다 주의 뜻 아래 있나이다

조회 수 2261 추천 수 0 2010.06.09 10:25:03

 

내가 구하여도 받지 못했던 것은

내가 보지 못했고

내가 듣지 못함인 줄 알았습니다

 

내가 밝히 보기를 원했지만

주님은 이미 보여주셨습니다

 

주님은 언제나

내 마음을 움직이고 계셨으며

이미 나를 주의 품 안에 품어주셨습니다.

 

내가 주님의 뜻을 알기 위해

밤낮으로 입을 열어 기도했을 때

이미 저의 길들을

준비해 주셨습니다

 

내가 주님을 사모함이

주님의 귀에 들려지기를 소망했으나

 

내가 보는 것

내가 말하는 것

내가 듣는 것

모두가 주님의 뜻 아래 있었습니다

 

이제 나의 눈은 열렸습니다

그리고 나의 귀가 듣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주님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제는 더 이상 세상과 타협할 수 없습니다

그 이유는

주님이 나를 살리신 것은 영원히 승리하게 하시기

위함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내가 세상에

주님의 깃발을 세워서

영원히 찬양할 것입니다.

 

1983.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6 종의 마음 이진천 2010-06-09
15 하늘에서 보는 세상은 아름다웠습니다 [26] 이진천 2010-06-09
14 나는 아네 이진천 2010-06-09
13 당신은 왕이 될 자입니다. 이진천 2010-06-09
12 지금 이진천 2010-06-09
11 부푼 가슴으로 이진천 2010-06-09
10 주님께서 대신 져 주셨습니다 이진천 2010-06-09
» 다 주의 뜻 아래 있나이다 이진천 2010-06-09
8 추억 이진천 2010-06-09
7 겨울회상 이진천 2010-06-09
6 행복한 사람 이진천 2010-06-09
5 이진천 2010-06-09
4 아침의 기도...... 이진천 2010-06-09
3 봄의 소리 이진천 2010-06-09
2 생명을 부르는 소리 이진천 2010-06-09
1 시험이 왔을 때 이진천 2010-06-09